전자레인지용 플라스틱 용기, 전자레인지에 넣고 돌려도 ‘건강 이상 무’

Hand of person opening a microwave oven

-미국 메이요 클리닉 암 전문의 모이니한 박사, 암과 관련된 잘못된 통념 5가지 발표
-전자레인지에 플라스틱 용기 넣기 전에 전자레인지용인지 확인 필요
-‘좋은 사람은 암에 걸리지 않는다’는 속설도 잘못
-‘암이 전염된다’는 통념도 사실 무근

플라스틱 용기ㆍ랩을 전자레인지에 넣어 요리하면 발암물질이 음식으로 이행되는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이 많지만 이는 잘못된 통념인 것으로 지적됐다. 전자레인지용이라고 표시된 플라스틱 용기와 랩은 전자레인지에 넣어 사용해도 안전에 전혀 문제가 없다는 것이다.

미국 메이요 클리닉 암 전문의인 티모시 모이니한 박사는 암 발생과 관련된 일반적인 통념 중 잘못 알려진 5가지를 선정해 미국의 인터넷매체인 News8000.com에 최근 발표했다.

모이니한 박사는 전자레인지용 플라스틱과 랩을 전자레인지에 넣고 돌려도 발암물질이 전혀 생기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전자레인지용이 아닌 플라스틱 용기를 전자레인지에 넣어 가열하면 플라스틱 용기에서 녹은 화학물질이 일부 식품에 흘러 들 수 있다고 했다. 전자레인지를 사용하기 전에 플라스틱 용기나 랩이 전자레인지용인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는 것이다.

땀 억제제나 땀 냄새 제거제(데오드란트)가 유방암을 일으킨다는 통념도 사실이 아니라고 모이니한 박사는 강조했다. 미국 국립암연구소(NCI)와 다른 연구에 따르면 땀 억제제나 데오드란트가 유방암을 유발한다는 결정적인 증거는 없다는 것이다. 이런 제품 사용을 통해 알루미늄 화합물과 파라벤 등이 피부 등 신체 내로 흡수될 수 있지만 이런 성분이 유방암을 일으키는 지도 불분명하다. 모이니한 박사는 땀 억제제나 데오드란트 사용에 따른 암 발생이 우려된다면 유해물질이 없는 제품을 선택하라고 권유했다.

‘암 환자는 설탕을 먹으면 안 된다’는 통념도 근거가 부족하다고 했다. 암세포에 설탕을 많이 공급해도 암의 성장 속도가 특별히 빨라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다만 다량의 설탕 섭취가 식도암 등 특정 암 위험을 높인다는 증거는 있다.

‘좋은 사람은 암에 걸리지 않는다’는 속설도 사실 무근이다. 모이니한 박사는 “나쁜 일을 한 적이 없는 6개월 된 아기도 암에 걸릴 수 있다”며 “(나쁜 일을 많이 해) 암에 걸렸다는 말은 과학적 증거가 전무하다”고 설명했다.

‘암은 전염성이 있다’는 통념도 사실이 아니다.  암에 감염될까봐 암 환자를 일부러 멀리 피할 필요는 없다는 것이다.  모이니한 박사는 “암 환자를 만지거나 오래 함께 지내도 암에 걸리지 않는다”고 기술했다.

박용환 기자 praypyh@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