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 인공수정 교육 17일까지 전국한우협회로 신청

– 농촌진흥청·전국한우협회 공동 번식 교육
– 한우연구소 연구원이 강사로 나서 체계적으로 교육할 예정
– 번식용 소 생산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농촌진흥청은 전국한우협회와 함께 9월 5일과 6일 한우 인공수정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신청과 문의는 전국한우협회(02-525-1053)로 하면 되며 8월 17일(금)까지 신청을 받는다.

이번 교육은 인공수정에 대한 농가의 이해를 돕고, 품질 좋은 한우를 생산하기 위해 마련했다.

농촌진흥청은 국립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강원도 평창)에서 하루 30명씩 이틀간 총 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한우연구소 연구원이 강사로 나서 한우의 번식 생리와 인공수정 이론, 암소 직장 검사를 통한 자궁경관 찾기와 주입기를 이용한 인공수정 실습을 체계적으로 교육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는 “한우 농가에 꼭 필요한 번식 기술과 인공수정 기술을 전함으로써 번식용 소 생산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은 2009년 전국한우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2010년부터 지속적으로 한우 인공수정 교육을 해왔다. 6회 동안 약 300여 명의 농가가 교육을 받았다.

특히, 지난해 인공수정 교육 만족도 조사에서는 수료자의 95%가 교육 내용에 ‘만족’을 표했다.

 

이수철 기자 sco624@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