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벵이, 항혈전 치료 물질 함유

0
43

꽃벵이식용곤충인 꽃벵이에서 분리한 물질이 혈전 치유와 혈액 순환 개선에 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흰점박이꽃무지 애벌레인 꽃벵이는 2016년 12월 29일에 일반 식품원료로 인정된 식용곤충이다.

농촌진흥청은 경북대학교ㆍ충남대학교와 함께 꽃벵이에서 분리한 ‘인돌 알칼로이드’라는 물질이 혈전 치유와 혈행 개선에 효과가 있음을 동물실험 등을 통해 과학적으로 구명했다.

시험관에 ‘인돌 알칼로이드’를 처리한 결과 혈액을 응고하는 인자의 활성을 70% 가량 억제하면서 혈전 생성량이 60~70% 가량 줄어드는 효과가 있었다.

혈액 응고를 일으키는 당단백질인 ‘피브린’의 응집을 70% 저해하고 ‘혈소판’의 응집도 60% 가량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로 인해 꽃벵이를 소재로 한 항혈전 치료제 및 혈행 개선 건강기능식품 개발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농촌진흥청 곤충산업과 김미애 농업연구사는 “꽃벵이가 식품공전에 등록돼 식품원료로 안전성이 입증된 데 이어 이번 연구로 혈전 치유 효능까지 밝혀진 만큼 앞으로 꽃벵이가 일반 식품은 물론 건강기능성 식품과 의약품으로까지 활용 가능성이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채영 기자 chylee99@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