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직위-농관원-강원도, 평창올림픽에 앞서 농산물 업무협약 체결

– 평창올림픽에 공급되는 농산물의 사전예방적 안전관리 추진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ㆍ강원도가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농식품 안전관리 분야에 대해 상호협력에 나선다.

조직위는 지난달 28일 조직위 평창사무소에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올림픽 공급 식재료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사전 예방적 안전관리 추진’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농관원과 강원도는 본 협약에 따라 평창올림픽에 공급되는 농산물의 안전성 조사ㆍ우수 국산 농축산물의 안정적 공급 지원 등 안전관리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농관원 조재호 원장은 “올림픽 선수촌에 공급되는 식재료 납품업체와 계약한 농가를 대상으로 농산물의 잔류농약ㆍ중금속 등 유해물질을 분석해 부적합 식재료를 사전 차단할 것”이라며 “농축산물의 원산지표시 점검ㆍ이력추적 등록품의 진위여부 확인ㆍ농축산물의 국가 인증품 정보 제공 등 조직위ㆍ강원도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직위와 농관원, 강원도는 대회 시작부터 끝까지 올림픽에 공급되는 농축산물의 안전성관리를 통해 선수와 세계인들에게 안전한 음식을 제공함으로써 성공적인 올림픽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긴밀히 협조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윤지 기자 solivelyso@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