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09:42 (월)
코로나 19 확산 '언택트' 트렌드.. 병원 방문객↓
코로나 19 확산 '언택트' 트렌드.. 병원 방문객↓
  • 김관우
  • 승인 2020.08.28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 방문 트렌드→언택트 전환
-트렌드 변화에 따라 모바일 진료 예약 서비스를 활용하여 병원을 찾는 환자가 많을 것
-환자와 병원의 안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앱 개편 할 것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똑닥’을 운영하는 비브로스(대표 송용범)는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100명을 넘어선 지난 13일 이후부터 병원 방문 트렌드가 ‘언택트’로 빠르게 전환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똑닥이 제휴 병원의 내원 환자 수를 분석한 결과 13일부터 26일까지 2주 간 병원 1개소당 하루 평균 내원환자 수는 18.6명으로 집계됐다. 직전 2주 동안 하루 평균 내원환자 수(23.2명)와 비교하면 20% 가량 감소한 수치다.

같은 기간 똑닥을 이용한 모바일 진료 예약접수 서비스 이용자는 제휴 병원 1개소당 하루 평균 11명으로 직전 2주(9.7명)보다 오히려 13%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가 재확산 기미를 보이자 환자들이 병원내 감염 우려로 다시금 의료이용을 피하는 경향을 보여주는 셈이다.반면 예방 접종이나 급성질환, 기저 질환 치료 등을 위해 병원 방문이 꼭 필요한 환자들은 병원에 머무는 시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모바일 진료 예약과 접수 기능을 적극 활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비브로스 송용범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모바일 진료 예약접수 서비스를 활용해 병원을 찾는 환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으며, 병원 측에서 먼저 환자들에게 모바일로 진료를 접수해 달라고 권하는 경우도 많다”며 “대규모 앱 개편 등을 통해 환자와 병원 모두가 더욱 편리하고 안전하게 진료를 마칠 수 있도록 끊임없이 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