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09:42 (월)
민간병원 중 최초 전체 병상 지원한 ‘평택박애병원’, 권덕철 장관 방문
민간병원 중 최초 전체 병상 지원한 ‘평택박애병원’, 권덕철 장관 방문
  • 지은숙
  • 승인 2021.01.26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26일 오후 코로나 19 거점전담병원으로 지정된 경기도 평택박애병원을 방문, 운영상황을 점검했다.

평택박애병원은 민간병원 중 최초로 전체 병상 220개소를 소개(疏開)해 코로나 19 치료 병상 140개소를 마련, 운영 중이다. 지난 21일 기준 140개 병상 중 101개가 가동되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 19 중환자 치료를 위한 긴급 의료인력 수요에 대응, 박애병원에 의사 20명 등 의료진을 파견해 치료를 지원했다. 안정적 중환자 병상 확보를 위해 코로나 19 환자 수가 감소해도 거점전담병원은 올해 상반기까지 운영 지원할 계획이다.

권덕철 장관은 “박애병원은 메르스 등 신종 감염병의 확산 시기에 중요한 역할을 해 온 만큼 코로나 19 환자 치료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정부는 거점전담병원 운영에 필요한 의료인력과 장비를 제때 현장에 공급하며, 거점전담병원의 역할에 부족함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지은숙 기자 geesilver0214@foodnmed.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