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9 10:39 (목)
55~59세 백신 사전예약 예약률 71.3%, 253만 명 예약 완료
55~59세 백신 사전예약 예약률 71.3%, 253만 명 예약 완료
  • 지은숙
  • 승인 2021.07.15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15일 정오 기준 55~59세 연령층을 포함한 7월 접종대상자 중 74.5%인 약 342만 명이 예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오후 8시부터 재개된 55~59세 연령층 백신 사전예약의 경우 기존 예약자 185만 명에 70만 명이 추가로 예약을 마쳐, 대상자의 71.3%에 해당하는 약 253만 명이 예약을 완료했다.

이 외에도 교육∙보육 종사자와 돌봄 인력은 93.4%, 60~74세 예약자 중 미접종 예약자는 45.2%의 예방률을 보이며 사전예약이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또한 방대본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예약에 불편이 없도록 시스템을 지속해서 보완, 예약대상자를 일자별로 최대한 분산하여 예약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개통 직후 특정 시간대에는 접속자가 일시에 집중되면서 접속 지연 현상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해당 시간대를 피해 사전예약 누리집에 접속하시면 보다 원활하게 예약할 수 있다”라고 안내했다.

이와 함께 방대본은 “지난주 코로나19 환자 하루 1천 명을 초과한 이후, 최근 이틀은 1천 5백 명 대를 넘어서는 등 전국적으로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라고 설명하면서, “최근 1주간은 수도권 지역만이 아니라, 비수도권 지역도 발생 증가세가 뚜렷하게 확인되고 있어, 온 국민이 적극적으로 거리 두기를 실천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방대본은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거리 두기 이행’, ‘마스크 착용’, ‘적극적인 진단검사’ 등 방역 당국의 조치사항과 방역 수칙을 충실히 따라주길 바란다”라며 , “국민이 믿고 접종할 수 있도록 위탁의료기관은 접종단계별 확인 절차(대상자∙백신종류∙접종용량)를 거쳐 접종할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지은숙 기자 geesilver0214@foodnmed.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