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9 12:57 (목)
부모님 노리는 식품 부당광고 주의!
부모님 노리는 식품 부당광고 주의!
  • 박진호
  • 승인 2021.10.2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화권유판매 포함 광고 게시물 91건 점검, 44건 적발·조치
- 건강 취약 고령층 대상 부당광고 예방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온라인 상에서 고령층을 대상으로 식품 등에 대해 전화권유판매 방식으로 구매를 유도하는 게시물 91건에 대한 부당 광고 여부를 집중 점검한 결과,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44건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위반 광고에 대해서는 광고 게시물 차단과 행정처분이 요청됐다.

 

이번 점검은 최근 온라인에서 상대적으로 건강에 취약한 고령층을 대상으로 식품‧건강기능식품에 대해 질병 예방‧치료 효능 등을 부당 광고 하는 사례가 있어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실시됐다.

 

주요 위반내용은 ‘건강기능식품임에도 사전에 자율심의를 받지 않았거나 심의 받은 내용과 다른 광고’ (28건), ‘질병 예방·치료에 대한 효능‧효과 광고’ (7건), ‘일반식품을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혼동시키는 광고’ (6건), ‘소비자 기만 광고 (2건), ‘거짓·과장 광고’ (1건)이다.  

 

식약처 사이버조사단 채규한 단장은 “고령층을 대상으로 식품‧건강기능식품에 대해 질병 예방과 치료에 효능‧효과가 있다는 등 부당광고를 하면서 전화권유판매 방식으로 구매를 유도하는 온라인 광고는 대다수가 배너광고 또는 특정 URL 등으로 유인해 광고하는 특징이 있다”라면서 “이러한 광고는 판매자‧판매제품 등의 정보 확인이 어려우므로 소비자께서는 제품 구매 시 부당광고에 현혹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식약처는 앞으로도 국민적 관심이 높은 제품에 대한 온라인 상 부당 광고 게시물에 대한 모니터링을 지속 강화하고 불법 행위에 대해 엄중 조치할 것을 밝혔다.

 

 

박진호 기자 jhpark@foodnmed.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