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9 12:57 (목)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 부족하면 만성콩팥병 위험 증가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 부족하면 만성콩팥병 위험 증가
  • 박하연
  • 승인 2021.10.26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순천향대서울병원 신장내과 김형래 교수팀 코호트 연구
- 국제 학술지 ‘임상영양’(Clinical Nutrition) 최근호 게재
-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 16.1% 이하 시 발병 위험 최대 1.7↑

 

 

 

 

탄수화물 대비 지방 비율이 낮은 영양을 섭취일수록 만성콩팥병의 발생 위험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확인됐다.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나 제한된 지방 섭취를 피하는 게 만성콩팥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이번 결과는 순천향대서울병원 신장내과 김형래 교수팀의 코호트 연구를 통해 밝혀졌다. 이번 연구는 유럽임상영양대사학회 국제학술지 ‘임상영양’(Clinical Nutrition) 최근호에 게재됐다.

김 교수팀(김효식 이해경 권순효 전진석 노현진 한동철)은 이번 연구를 위해 한국인 유전체 역학조사 사업의 지역사회 기반 코호트에 포함된 9,226명의 데이터를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비율로 분석했다. 평균 11.4년 동안 추적 관찰 결과 대상자의 8.4%에 해당하는 778명에서 만성콩팥병이 발생했음을 확인한 연구팀은, 만성콩팥병이 발생한 그룹을 다시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비율에 따라 세 그룹으로 나눠 비교했다.

그 결과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비율이 낮은 그룹(지방 16.1% 미만, 탄수화물 83.9% 이상)의 만성콩팥병 발생 위험은 비율이 높은 그룹 비율이 높은 그룹(지방 21.5% 이상, 탄수화물 78.5% 미만)에 비해 1.4배 높은 것이 확인됐다. 추적관찰 4년째에도 16.1% 미만 낮은 섭취비율을 유지한 그룹은 높게 유지한 그룹에 비해 만성콩팥병 발생 위험이 1.7배 높은 결과를 보였다.

아울러 탄수화물 대비 지방 섭취비율이 16.1% 미만으로 낮아지면 만성콩팥병 위험이 급격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16.1% 이상만 유지하면 만성콩팥병 발생 위험은 탄수화물·지방 섭취비율과 관계없이 일정하게 유지 되는 것을 확인했다.

김형래 순천향대서울병원 신장내과 교수는 “고단백 식사가 신장의 과도한 여과를 유발해 기능을 빠르게 감소시키는 것은 잘 알려져 있지만 탄수화물과 지방섭취가 만성콩팥병에 미치는 영향은 연구가 부족했다”라며, “이번 연구를 통해 지나치게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를 하면서 지방을 적게 먹는 식이는 만성콩팥병을 유발할 위험이 크기 때문에 다이어트 등 일상에서 주의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박하연 기자 mintyeon34@foodnmed.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