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돌배와 토종다래 신품종 보급 분양식 진행

Garden seedling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이 우리나라 대표 토종 단기소득 수종인 산돌배와 토종다래 신품종을 보급하는 분양식을 가졌다.

지난 15일 열린 분양식에서 국립산림과학원은 광양시와 무주군을 비롯한 12개 재배농가와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식물신품종 보호법’의 통상실시권에 따른 것으로 계약한 신품종을 7년간 판매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진다.

보급된 신품종은 산돌배 ‘산향’ 1품종, 토종다래 ‘새한’, ‘대성’, ‘칠보’, 및 ‘오텀센스’ 4품종으로 협약규모는 1만 5천여 그루에 이른다.

산돌배 ‘산향’과 토종다래 ‘새한’, ‘대성’, ‘칠보’, 및 ‘오텀센스’는 우리나라 전역에서 우수한 개체를 선발, 시험림을 조성한 후 안정성 검정을 통해 품종으로 개발한 것이다.

산돌배는 항산화 효과 및 피부 미백에 좋은 물질인 알부틴, 대장암과 피부 노화 억제 효능이 있는 클로로겐산 등 유용성분이 풍부해 기능성 식품ㆍ음료 등으로 이용된다. 특히 ‘산향’은 일반적으로 재배하는 것보다 2배 이상 높은 항산화 활성을 가지고 있다.

오새라 기자 pentaclesr5@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