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연고제, 성분에 따라 사용법이
달라요

0
38

Acne treatment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피부질환에 사용하는 연고제의 안전사용을 위해 연고제 종류별 올바른 사용법과 주의사항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피부연고제는 증상이 있는 피부에 국소적으로 적용하는 외용제다. 연고제 중 사용기간이 비교적 짧고 가벼운 상처 등에 사용되는 제품은 약국에서 구입이 가능하지만 성분 등에 따라 사용방법이 달라질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피부연고제는 성분별로 항생제ㆍ항진균제ㆍ스테로이드제ㆍ항바이러스제연고제로 나뉜다.

항생제연고제는 상처부위의 세균 감염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용하며 주요성분은 무피로신ㆍ퓨시드산ㆍ겐타마이신ㆍ바시트라신 등이다.

항생제연고제는 치료에 필요한 최소 기간동안 피부 손상 부위에만 사용해야 한다. 반복 사용하거나 지속적으로 사용하는 경우 항생제를 사용해도 반응하지 않는 비감수성균이 증식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항진균제연고제는 백선ㆍ어루러기와 같은 곰팡이성 피부질환에 사용하며 주요성분은 테르비나핀ㆍ시클로피록스ㆍ케토코나졸 등이다.

항진균제연고제는 증상이 개선된 이후에도 정해진 치료기간 동안 계속 사용해야 한다. 발부위 백선인 무좀의 경우 자가 진단으로 항진균제 연고를 우선 사용하는 경우가 있지만 같은 무좀이라도 원인균이 다를 수 있으므로 전문가로부터 정확한 진단을 받은 후 적절한 연고제를 사용해야 한다.

스테로이드연고제는 습진ㆍ피부염ㆍ가려움증 등에 사용하며 주요성분은 히드로코르티손ㆍ프로피온산덱사메타손ㆍ길초산프레드니솔론 등이다.

습진ㆍ피부염 등 질환이 세균이나 진균 등에 의한 피부감염과 함께 발생한 경우 스테로이드 피부연고제를 사용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다. 하지만 부득이 사용하는 경우에는 먼저 적절한 항생제 또는 항진균제로 치료한 후 사용하거나 이들 제품과 병용 사용을 고려해야 한다.

스테로이드연고제는 증상이 개선되면 사용을 중지해야 하며 장기간 사용시 피부가 얇아지고 혈관이 확장되거나 튼살ㆍ여드름ㆍ상처치유 지연ㆍ심한 경우 성장지연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특히 소아에게 연고제를 사용한 후 반창고를 붙이거나 기저귀를 차는 경우 약물 흡수가 증가될 수 있으므로 사용기간과 횟수와 바르는 양에 대해 전문가와 상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항바이러스제연고제는 구강이나 입술주위에 나타나는 단순포진에 사용하며 주요성분은 아시클로버이다.

연고제를 1주일간 사용해도 효과가 없거나 증상이 악화된 경우에는 전문가와 상의한 후 다른 치료방법으로 변경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약을 바르기 전 손과 상처부위를 깨끗이 해야 하며 바르는 신체부위에 따라 약물이 흡수되는 정도가 다르므로 사용설명서를 잘 읽어본 후 정해진 부위에 적정량을 바르도록 한다.

바를 때에는 면봉 등을 이용해 연고제를 덜어서 사용할 때 용기 끝 부분이 직접 피부에 닿지 않도록 주의한다.

사용 후 화끈거림ㆍ찌르는 듯한 아픔 또는 통증ㆍ가려움ㆍ발진 등의 피부과민반응이 나타나거나 증상이 심해지는 경우 즉시 의사나 약사와 상의해야 한다.

연고제는 어린이의 손에 닿지 않게 사용설명서와 함께 보관하고 유효기간 및 개봉일자를 기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안전평가원은 “연고제는 종류에 따라 바르는 방법과 주의할 사항 등이 다르므로 사용 전 의ㆍ약사 등 전문가와 상의하여 증상에 맞는 연고제를 정확히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일상생활에서 흔히 사용하는 의약품에 대한 안전사용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새라 기자 pentaclesr5@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