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의료급여사업 우수기관’ 선정

veterinarian doctor working

보건복지부가 울산광역시, 경남 남해군 등 지자체 18곳(시ㆍ도 2곳, 시ㆍ군ㆍ구 16곳)을 ‘2017년 의료급여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광역자치단체 중에는 울산광역시가 최우수기관, 경기도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기초자치단체 중에는 경남 남해군이 최우수기관, 울산 울주군ㆍ경남 통영시ㆍ경남 함안군 등 15개 지역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광역자치단체 최우수기관인 울산광역시는 사례관리를 효과적으로 실시해 의료급여 수급자의 진료비 증가율이 전국 시ㆍ도 중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보였다. 의료급여 과다 대상자 중 의료이용이 개선되는 이용자에게는 인센티브를 제공해 합리적 의료이용을 유도하는 등 특화된 사업도 실시했다.

기초자치단체 최우수 기관인 경남 남해군도 의료급여 수급자의 의료이용 증가율이 전국 시ㆍ군ㆍ구 중에서 가장 낮았다. 장기입원자 실태조사를 실시해 입원 사유를 파악하고, 의료이용 필요도가 낮은 수급자에게 사회복지시설 입소를 안내ㆍ퇴원을 유도하는 등 적극적으로 의료급여 사업을 수행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보건복지부는 매년 의료급여수급자의 의료이용 증감률, 사례관리대상자의 의료이용 실적, 부당이득금 징수실적, 장기입원관리 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기관을 선정하고 있다. 우수기관에 대해서는 포상금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이 수여된다.

소윤지 기자 solivelyso@foodnmed.com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