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2 09:26 (수)
국내 성인 남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 지난 20여 년간 2/3 수준으로 감소
국내 성인 남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 지난 20여 년간 2/3 수준으로 감소
  • 푸드앤메드
  • 승인 2023.09.06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 여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은 같은 기간 절반 이하로 급감
 -건강에 이로운 비염장 채소ㆍ과일 섭취량도 20여 년간 꾸준히 감소
 -세계김치연구소 신상아 박사팀, 성인 8만여명 자료 분석 결과 
Gettyimagesbank
Gettyimagesbank

국내 성인 남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이 지난 20여 년간 2/3 수준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인 여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은 같은 기간 절반 이하로 줄었다. 
6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세계김치연구소 연구개발팀 신상아 박사팀이 1998∼2020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30세 이상 성인 8만1,680명(남 3만3,988명, 여 4만7,692)을 대상으로 연도별 김치ㆍ과일ㆍ채소의 섭취 변화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김치, 과일 및 채소 섭취 추세(1998∼2020)와 섭취 관련 요인 (2016∼2020) 분석: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이용하여)는 한국영양학회와 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가 공동 출간하는 학술지(Journal of Nutrition and Health) 최근호에 실렸다.
성인 남성의 하루 평균 김치 섭취량은 2005년 94.4g에서 2020년 61.9g으로 감소했다. 성인 여성의 하루 평균 김치 섭취량은 2005년 70.1g에서 2020년 34.6g으로, 반으로 줄었다. 남성의 하루 김치 섭취량은 여성의 거의 두 배였다.
이 기간에 건강에 이로운 비절임 채소(김치ㆍ절임 채소ㆍ장아찌류를 제외한 채소)의 섭취량도 꾸준히 감소했다. 여성의 과일 섭취량도 2014년 184.4g에서 2020년 134.7g으로 감소 경향을 보였다. 비절임 채소 섭취량은 남녀 간 별 차이가 없었으나, 하루 과일 섭취량(2020년)은 여성(134.7g)이 남성(106.7g)보다 많았다.
신 박사팀은 김치 섭취량이 해마다 감소하는 것은 김치의 주된 섭취 장소인 가정에서의 식사 비율 감소, 서구화된 식습관, 바른 식생활에 영향을 주는 배우자 없이 혼자 사는 1인 가구 비율 증가 탓이라고 분석했다. 
배추김치 섭취 감소량이 다른 김치보다 뚜렷했다. 이는 김치찌개ㆍ김치볶음밥ㆍ김치전 등 다양한 요리 형태로 배추김치 섭취가 가능해 다른 김치류보다 배추김치의 섭취량이 전반적으로 높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배추김치가 전체 김치 섭취량의 2/3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 박사팀은 논문에서 “배우자 등 가족과 함께 사는 사람의 김치ㆍ채소ㆍ과일 섭취가 더 많았다”며 “음주ㆍ흡연은 과일ㆍ비염장 채소 등 건강식품의 섭취를 감소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지적했다. 
김치는 한국의 대표적인 전통식품 중 하나로, 웰빙 자연발효 식품으로 통한다. 비타민 Aㆍ비타민 Cㆍ티아민ㆍ리보플래빈 등 비타민과 칼슘ㆍ철분 등 미네랄, 식이섬유가 풍부하다. 김치의 발효과정에서 생성되는 젖산균은 체내에서 프로바이오틱스로 작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